먹부림을 부릴 수 있는 장소 Top5 – 명지대(인문)

제가 지금 소개시켜드릴 곳은 단순히 맛집이 아닙니다.

착한 가격과 착한 양을 제공해주는 착한가게.

첫번째, 장수촌

 

삼겹살은 대한민국 대표적 외식메뉴 중 하나죠.

정문에서 나가 왼쪽으로 쭉 가나 보면 오른편에 나오는 집입니다.

삼겹살뿐만아니라 불판에 함께 나오는 부추와 콩나물과 김치가 참~ 맛있는 집입니다. 상추에 삼겹살을 하나 올리고 콩나물과 부추 및 구운 김치를 넣어 먹는 쌈은 그 맛은 음… 저는 사실 약간 바삭바삭한 삼겹살을 좋아해 천천히 구워먹지만, 만약 선호에 따라 구운마늘을 좋아하신다면, 위에 털어넣어서 구워먹어도 맛있어요~

세트로 먹어야 더 저렴한 가격에 먹을 수 있는데, 삼겹살3인분+된장찌개+볶음밥1인분 = 27,000원/ 삼겹살 4인분+된장찌개+볶음밥2인분 = 36,000원입니다. 참고하세요~

두번째, 하늘정원

돈까스도 흔한 메뉴중에 하나입니다.

하지만, 특히 이곳은 착한 맛과 착한 양으로 어필하는 집이에요.

옛날 경양식집처럼 크림스프를 주는 집인데, 먹고 싶은 만큼 떠서 드실 수 있습니다. 또한, 수제돈까스가 아니라 왕돈까스를 시키면 1000원 더 냈을 뿐인데, 두꺼운 돈까스 한덩이를 더 얹어주는 이런 마음착한 가게입니다. 왕돈까스는 피자한판을 먹는 저의 식성으로도 다 먹기 벅찰 정도로 많은 양을 준다는 거~

세번째, 다래

아, 칼국수, 사랑합니다. 제가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메뉴 중 하나입니다.

정문에서 나와서 왼쪽으로 쭉 가면 왼편에 부동산과 냉면집 사이에 있습니다.

매운 것을 못드시는 분이라면, 정말 추천하는 메뉴 중에 하나 입니다. 면발이 쫄깃하고 국물이 맑아 시원한 맛을 느낄 수 있는 가게입니다. 해물칼국수와 바지락칼국수가 있는데, 젓가락으로 조개빼서 먹는 재미가 나쁘지 않아요~ 저는 개인적으로 김치에 쫄깃쫄깃한 면을 싸서 후루룩 먹는 칼국수의 맛을 참 좋아합니다.

칼국수가 먹기싫다면, 비빔밥을 드셔보세요. 저는 비빔밥을 더 선호하는 편인데,  칼국수 국물도 같이 나오기때문에 매콤한 비빔밥에 시원한 국물도 나쁘지 않은 조합입니다.

네번째, 모래내 곱창

오 주여… 이 글을 쓰고 있는 시간이 점심시간인데, 정말 고문이네요. ㅠ~

정말 숨겨져있는 맛집. 정문에서 나와 쥬시와 편의점사이의 골목 뒤편으로 가서 왼쪽으로 쭉 가다보면 나오는 집입니다.

저에게는 곱창은 사랑입니다. 매콤한 소스에 씹을때마다 느껴지는 그 쫄깃함은 잊을 수 없죠. 알곱창, 순대곱창, 야채곱창같은 메뉴들이 있는데, 저는 곱창만 담아주는 알곱창을 주로 먹습니다. 이곳은 단순히 학생들뿐만 아니라 주변 지역주민들도와서 자주 먹는 곳이에요. 곱창의 쫄깃함과 양배추의 아삭함을 동시에 느끼고 싶은 분들에게 추천합니다.

다섯째, 하나에

최근에 새로 생긴 집입니다.

학교 후문으로 나가다 보면, 세븐 일레븐 바로 위, 2층에 위치해 있습니다.

이름이 하나에인데, 중의적 의미를 담고 있어요. 일본뜻으로는 어떤 꽃의 이름이데, 정확히 기억은 나지 않네요. 한국말로는 ‘스시 하나에 얼마입니다’의 의미로 쓰이는 것 같아요. 회전초밥집인데, 한 접시에 1250원씩하고 제법 종류도 다양합니다. 저는 화려하게 소스가 있는 음식이 좋아, 그런 것만 집어 먹었습니다. 물론, 일반 식사메뉴도 주문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회전초밥을 먹는 자리와 그냥 식사를 먹는 자리가 구별되어있습니다. 이 점 유념해주세요~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